디에이치 리사이클링

waste

2013년 11월, 베올리아는 합자 투자 회사 형태로 플라스틱 폐기물 재활용 업체인 디에이치 리사이클링을 설립하였습니다. 당사는 여주의 에코사이클에 이어 베올리아가 운영하는 국내 두 번째 자원 회수 시설입니다. 디에이치 리사이클링은 가정용 폐플라스틱을 회수하여 분리 및 처리한 후 시장의 특성에 맞춘 레진의 형태로 판매합니다.
디에이치 리사이클링은 경기도 내 최대 규모의 플라스틱 재활용 업체로서, 2014년 8월에 시설 운영을 시작하였습니다.

Location Yongin, Gyeonggi-do
Start of operation August 2014
Scope of service Sorting mixed recyclable household plastics per resin type
(PE, PP, PET, PS) and pre-processing into flakes and pellets
Facility capacity 24,000 Ton/Yea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