독산/DSPL

waste

2019년 3월 26일, 베올리아는 독산/DSPL을 인수 하였습니다.

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독산과 DSPL은 DH Recycling에서 선별된 PP를 재활용하여 재생 플라스틱을 생산하고 있습니다. 

독산은 선별된 플라스틱 중 PP와 PE 분쇄품 혹은 압축품을 구매한 뒤 이를 선별, 분쇄, 세척의 공정을 거쳐 재생 PP 혹은 재생 PE펠렛을 생산합니다.

독산/DSPL은 선별∙분쇄 및 SRF를 제조하는 기존 베올리아 value chain을 확장하여 고품질의 재생 플라스틱 제품을 생산하는 첫 번째 프로젝트입니다. 

 

위치 

경기도 화성시

인수

시기

2019년 3월

서비스

범위

재활용 PP를 펠렛으로 제작

시설

용량

[Doksan]

PP, PE pellet: 33 T/day (증설 후 69 T/day)

[DSPL]

PP, PE pellet: 175 T/day (증설 후 218 T/day)

 

영업 담당 (개발, 재생 원료 매입)

고유실 대표

<[email protected]>

양순욱 차장

<[email protected]>